HOME > 도서안내 > 불교일반

 

 
 

  불자생활백서(개정판)

   red00_next.gif저   자 : 윤창화/고명석
   red00_next.gif판   형 : B5
   red00_next.gif출간일 : 2018-05-30
   red00_next.gif페이지 : 280쪽
   red00_next.gifI S B N : 9788970094182
   red00_next.gif정   가 : \12,000

   red00_next.gif독자서평 쓰기


 

 

불자로서 갖추어야 할 여러 가지 소양이 있을 것입니다. 불자로서 알고 실천해야 할 일이 많을 것입니다. 그리고 불자로서 어떻게 하는 것이 옳고, 어떻게 하는 것이 옳지 않은지 알고 싶어하는 분들도 많이 있을 것입니다.
불자가 되면 우선 무엇을 기본적으로 갖추어야 하며, 사찰에 가면 어떻게 해야 하고, 스님을 만나면 어떻게 해야 하는지 궁금할 것입니다. 그러나 의외로 사찰이나 가정, 그리고 사회 속에서 어떻게 하는 것이 좋은지 제대로 알고 있는 분은 많지 않은 것 같습니다.
불자로서 에티켓과 자세, 예의범절에 대해 하나하나 물어보면 좋을 텐데 너무 기본적인 것이라 그런지 물어보는 것조차 쑥스럽습니다. 그러니 가슴 속 한 구석으로는 너무나 답답합니다. 그리고 설사 안다고 할지라도 어설피 알고 있는 것 같아 뭔가 좀 어정쩡하고 불안합니다. 같은 불자나 스님들을 만나면 어떤 예절을 갖추어야 하고 어떤 말을 나누어야 할지도 막막합니다.

 

불자로서 갖추어야 할 여러 가지 소양이 있을 것입니다. 불자로서 알고 실천해야 할 일이 많을 것입니다. 그리고 불자로서 어떻게 하는 것이 옳고, 어떻게 하는 것이 옳지 않은지 알고 싶어하는 분들도 많이 있을 것입니다.
불자가 되면 우선 무엇을 기본적으로 갖추어야 하며, 사찰에 가면 어떻게 해야 하고, 스님을 만나면 어떻게 해야 하는지 궁금할 것입니다. 그러나 의외로 사찰이나 가정, 그리고 사회 속에서 어떻게 하는 것이 좋은지 제대로 알고 있는 분은 많지 않은 것 같습니다.
불자로서 에티켓과 자세, 예의범절에 대해 하나하나 물어보면 좋을 텐데 너무 기본적인 것이라 그런지 물어보는 것조차 쑥스럽습니다. 그러니 가슴 속 한 구석으로는 너무나 답답합니다. 그리고 설사 안다고 할지라도 어설피 알고 있는 것 같아 뭔가 좀 어정쩡하고 불안합니다. 같은 불자나 스님들을 만나면 어떤 예절을 갖추어야 하고 어떤 말을 나누어야 할지도 막막합니다.

불전은 부처님 앞에만 놓는 것이 아니라 관음전․지장전․칠성각․신중단 등 각 단에도 놓게 됩니다. 그런데 대부분 신도님들은 불전을 놓을 때마다 󰡐얼마나 놓아야 좋을지?󰡑 상당히 고민하게 됩니다. 어떤 분은 교회처럼 기준이 있었으면 좋겠다는 분도 있습니다. 심리적 부담이 상당히 크기 때문이지요. 특히 단독으로 불공을 올릴 때나 부모님의 49재 등 천도재를 올릴 때엔 더욱 고민이 됩니다.
그러나 결론적으로 말한다면 불전은 정해진 기준이 없습니다. 정해진 것이 없어서 오히려 난감하기도 하겠지만, 정성의 표시로 올리는 불전에 무슨 기준이 있겠습니까? 아무런 기준이 없으므로 자기 능력의 범위에서 올리면 됩니다. 생활이 넉넉한 사람은 좀더 많이 놓고 어려운 사람은 적게 놓아도 아무런 관계가 없습니다.

 

윤창화(尹暢和)
해인사 강원 졸업(13회). 민족문화추진회 국역연수원 졸업(1999).
논문으로 「한암의 자전적 구도기 일생패궐」, 「한암 선사의 서간문 고찰」, 「무자화두 십종병에 대한 고찰」, 「경허의 지음자 한암」, 「성철스님의 오매일여론 비판」, 「경허의 주색과 삼수갑산」 등이 있고, 저서로는 『왕초보, 선(禪) 박사 되다』, 『근현대 한국불교명저
58선』, 『당송시대 선종사원의 생활과 철학』(2017 세종
도서 학술부문 선정) 등이 있다.
고명석(高明錫)
동국대학교 인도철학과와 동 대학원을 졸업하고 한국불교연구원 연구교육간사를 거쳐 대원정사에서 출판일을 했다. 대한불교조계종 교육원 불학연구소 연구과장을 거쳐 현재는 대한불교조계종 포교연구실 선임연구원으로 있음. 󰡔100문100답 불보살신중편󰡕 󰡔불교개론󰡕 󰡔인도사󰡕 󰡔유쾌하게 읽는 불교󰡕 「허망분별의 전환구조와 삼성설에 대한 연구」 「불교의 시간론」 등 다수의 저서와 논문을 발표함.

 

01. 무늬만 불자가 되지 말자
02. 내가 믿는 불교의 가치를 정립하자
03. 불교계에서 발행되는 신문은 1부 이상 구독하자
04. 불교 책 한 권은 가지고 다니자
05. 불교를 믿는 목적을 분명히 하자
06. 가족 친척 등 주변 사람들을 불자로 만들자
07. 불교 TV 시청, 불교방송 청취를 생활화하자
08. 일주일에 한 번 이상 절에 나가자
09. 사찰 행사에 자원봉사를 많이 하자
10. 불교인이라는 자신감과 긍지를 갖자
11. 어려움에 처한 불자를 도와주자
12. 불자로서 결속력을 다지자
13. 자신이 불교인이라는 것을 먼저 밝히자
14. 예불문은 반드시 외우자
15. 불교 기초교리를 반드시 배우자
16. 신도들은 주지스님의 인사이동에 관여하지 말자
17. 어떤 장소든 스님을 만나면 합장하자
18. 불자라면 신도증을 꼭 만들자
19. 기왕이면 같은 불자에게 도움을 주자
20. 법회에 자주 참석하자
21. 항상 신도증을 소지하자
22. 스님들에 대한 비판적인 말을 삼가하자
23. 일정하게 다니는 소속 사찰을 정하자
24. 불자로서 품위 없는 행동을 하지 말자
25. 손목에 단주를 착용하자
26. 절하는 방법을 제대로 알자
27. 항상 합장하는 습관을 갖도록 하자
28. 법문 시간에 잡담하거나 졸지 말자
29. 법문이나 강의 시간에는 휴대전화를 끄자
30. 부처님 가르침을 누구에게나 전할 수 있도록 하자
31. 불교 입문서를 한 권 이상씩 읽자
32. 오계는 반드시 외워서 실천하자
33. 삼귀의, 사홍서원, 찬불가, 반야심경은 반드시 외우자
34. 이교도들의 불교비방에 적극 대처하자
35. 불자 간의 친목을 돈독히 하자
36. 부처님 말씀을 생활에 적용시키자
37. 옷 색으로 스님들의 위계를 구분하는 방법을 알자
38. 불공은 사시(巳時)에 합동으로 올리도록 하자
39. 차례나 제사는 불교식으로 지내자
40. 불전에 부담을 갖지 말자
41. 승용차를 타고 절 마당까지 들어가지 말자
42. 단체로 절에 갈 때 질서 정연하게 움직이자
43. 절에 가서 꼭 주지스님을 만나려고 하지 말자
44. 절에 갈 때는 옷차림을 단정히 하자
45. 절에 갈 때는 화장을 진하게 하지 말자
46. 스님들과 똑같은 옷을 입고 다니는 것은 삼가하자
47. 절 근처에서 술을 마시고 소란스럽게 떠들지 말자
48. 불자로서 굿이나 무속적인 행위를 하지 말자
49. 불자들은 서로 법명을 부르자
50. 차 안에 염주를 걸자
51. 법당, 탑 앞을 지나갈 적에